default_setNet1_2

[드론포토 1] 하늘에서 본 거제 대금산

기사승인 2019.04.21  10:57:39

공유
default_news_ad1

대금산은 해발 437.5m로 신라때 쇠를 생산했던 곳이라 하여 대금(大金)산이라 유래했으며 산세가 순하고 비단 폭 같은 풀이 온 산을 뒤덮고 있어 크게 비단을 두른 산이라 해 대금(大錦)산이라고도 한다.

거제에는 5대 주산이 마치 오행(五行) 맞추어 놓은 듯 동서남북과 중앙에 각각 높은 산이 위치하고 있는데, 동은 옥녀봉 남은 노자산 북쪽이 대금산이다.

멀리서 보면 잘생긴 여인이 아기를 품은 듯한 이 산은 봄이면 진달래가 온 산을 붉게 불태우고, 정상에서 본 중금산성과 소금산성은 마치 여인의 젖가슴과 같이 생겼고, 이수도가 어머니의 품속에서 소록소록 잠을 자는 아기와 같은 형국을 하고 있다.

정상에 기우단이 있고 대금산의 중봉인 중금산에는 약수터와 기우제를 올린 제단이 있고 특히 약수터는 칠석과 보름에 많은 사람들이 찾아 목욕도 하고 음용하기도 한다. 정상에 오르면 멀리 대마도가 아련히 보이고, 부산, 마산, 진해가 눈 아래 있음을 느낄 수 있다.

   
▲ 거제 대금산 (사진 : 드론 스토리 제공)

   
▲ 거제 대금산 (사진 : 드론 스토리 제공)
   
▲ 거제 대금산 (사진 : 드론 스토리 제공)
   
▲ 거제 대금산 (사진 : 드론 스토리 제공)
   
▲ 거제 대금산 (사진 : 드론 스토리 제공)
   
▲ 거제 대금산 (사진 : 드론 스토리 제공)
   
▲ 거제 대금산 (사진 : 드론 스토리 제공)
   
▲ 거제 대금산 (사진 : 드론 스토리 제공)
   
▲ 거제 대금산 (사진 : 드론 스토리 제공)

박현준 zzz01230@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