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변광용 거제시장, 현장소통행정

기사승인 2019.05.14  13:28:07

공유
default_news_ad1

   
 
거제시(시장 변광용)의 지역 숙원사업 해결을 위한 행보가 빨라지고 있다.

단순 일회성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시급한 현안을 제외하고 잠시 짬이 날때마다 수시로 구석구석 면․동을 누비며 직접 주민숙원사업 대상지를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소규모 주민숙원사업은 지역 주민들의 생활과 영농에 밀접한 관계가 있는 마을안길 포장 및 진입로, 민가 주변·농경지 배수로 정비 등의 주민 불편사항을 해결하기 위한 사업이다.

이번 방문은 일운면 공령마을(어촌민속전시관 옆 공한지 정비공사)을 시작으로 교항마을(지세포봉수대 등산로 정비공사), 대동마을(구거 정비공사)현장, 거제면 외간마을(농로 정비공사) 방문 등 네 곳의 사업대상지를 밀착체크하고 마을이장을 비롯해 마을주민들의 건의사항을 경청하고 소관부서 및 면・동장에게 우기 내 사업을 완료할 것을 현장에서 직접 지시했다.

현장방문시 마을 이장 등 방문대상지 주민들은 "시장이 직접 마을에 방문해 현장을 직접 점검한다는 데 놀라움과 고마움을 함께 느끼고 있다"며 환영했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지역문제 해결의 답은 현장에 살고 있는 주민들과의 대화와 토론속에서 찾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힘이 닿는 데까지 직접 주민들과 만나는 소통행정을 이어나가며, 지역 곳곳의 산재된 주민불편사항을 해결해 나가기 위해 성실한 자세로 한걸음 한걸음 현장속으로 뚜벅뚜벅 걸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마을에서 건의된 주민 불편사항을 연내 신속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현장중심의 대화 및 참여행정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며, 현장방문시 건의된 주민 의견을 충분히 수렴해 반영하는 등 주민숙원사업 해결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거제타임즈 geoje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시민 2019-05-15 11:31:16

    변광용씨 당신이 시장이면 지금 이싯점 뭐가 가장시급한지 분괄은 해야잖아 남부내륙철도 유치 가만히 있음 해주나 타지역 단체장들 뽄좀봐라 자기 지역구에 유치하기 위해서 얼마나 노력 하는지 말로만 관광 헛소리 하지말고 실질적으로 결실을 보여봐 자화만찬 하지마라 이장들이 뭐라 하겠어 요즘 이장들 수준높다 국제시대에 걸맞게 대형 크루즈선 접안시설 부산처럼 만들고 중국 관광객들 유치해봐 그럼 거제 물품 싹쓸이하고 지역경제 살린다 뭐를 알아야 추진을 하지 문제인대통령 생가 얼마나 초라한지 가봐라 얼구 쌍욕 나온다신고 | 삭제

    • 한심타 2019-05-15 11:21:51

      이장이가? 얼구 답답한 사람일세 역대 거제 최악이다 스케일이 딱 마을 이장 수준보다 못하다 거제국가산업단지 남부내륙철도 굴찍한 큰일을 위해서 발 빠르게신고 | 삭제

      • 2019-05-14 22:04:10

        뭐가중요한지 판가름도못하는 무능력한 시장신고 | 삭제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