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더불어민주당 거제지역위, 청년·대학생위원회 발대식

기사승인 2019.11.26  11:50:58

공유
default_news_ad1

   
 
더불어민주당 거제시지역위원회(위원장 문상모)는 25일 오후 '청년위원회와 대학생위원회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날 발대식에는 김성갑․송오성․옥은숙도의원, 노재하․박형국․안석봉․강병주시의원, 백순환 부위원장, 박동민 노인위원장 등 당직자, 외빈으로 신상훈 도의원(진주시), 김의성 경남도당 청년위원장, 이준부 진주시갑 청년위원장, 등 100여명의 당원이 참석해 새롭게 출범하는 청년과 대학생위원회에 아낌없는 박수와 격려를 보냈다.

청년위원회(위원장 이영호)와 대학생위원회(위원장 김동주)는 출범선언문을 통해 "청년과 대학생은 대한민국의 미래세대로서 공정하고 정의로운 사회 만들기에 앞장설 것"이라며 "이 시대의 객체가 아닌 주체로서 새로운 대안을 모색하고, 정당 활동과 정치 참여에도 적극 임할 것"이라고 선언했다.

박동민 노인위원장은 축사에서 "청년과 대학생의 역동적인 모습을 보니 감개무량하다"며 "지금까지 거제에서 볼 수 없었던 일을 눈앞에서 보고, 같은 공간에서 함께하는 것만으로도 너무 행복하다"고 말했다.

문상모 위원장은 "청년과 대학생은 대한민국의 미래"라며 "급변하는 시대에 국가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젊고 유능한 인재를 과감하게 기용해 발 빠르게 대응해야 한다. 2040세대에게 더 많은 기회를 부여해야 한다. 정치도 그렇다"고 했다.

문 위원장은 "거제시민 평균연령 38세 눈높이에 맞는 정책 개발을 위해 정치인도 젊어져야 한다"면서 "청년․대학생위원회에서 역량을 강화해 정치에 참여한다면 과감하게 정치 진입의 길을 터 줄 것"이라고 말했다.

거제타임즈 geoje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5
전체보기
  • 백영미 2019-12-03 09:20:29

    축하드립니다. 청년 대학생 여러분이 다음 거제 미래입니다. 정치참여도 적극적이면 좋겠어요.신고 | 삭제

    • 박성우 2019-11-27 15:48:49

      젊은이들이 정치에 관심과 참여가 세상을 바꿉니다.
      특히 거제는 젊은이들이 많은 도시입니다. 여,야당을 떠나 젊은 사람들이 나서야 합니다.신고 | 삭제

      • 시민 2019-11-27 11:59:22

        젊은분들 정신 똑바로 차리세요 국가산단 유치해서 각 지역에 흩어진 기자재 업체들 거제로 유치해도 지금의 거제경제 이꼬라지 안났을겁니다 국토부 승인만 남겨둔 싯점에 전면 재검토 해야 된다고 거품 문놈이 거제에 있습니다 국가산단 승인만 받았어도 거제의 건설경기 이꼬라지 나지 않았을겁니다 이놈아 국가산단 언제까지 전면 재검토 할꺼냐 재검토 국가산단 유치 못하면 거제에 국가산단 만큼 고용과 경제발전 일으킬 대안을 내놔야지 주둥이로만 재검토 외치냐 그러고 세수 부족하단 소리가 나오냐신고 | 삭제

        • 기만 2019-11-26 19:48:41

          세상이 비뀌었지요
          장사 안되어 가계 문닫을 지경 인데
          세금만 주구장창 내라하고 하루 늦으니
          일년 이자 붙여서 날라오고
          이게 사람사는세상이네
          누구 먹여살리기 위해 장사해야하는 이따위 나라에 누가 개인 사업 하려할까
          그래서 때려 치우고 너네끼리 잘해봐라
          하고 접을라합니다
          지금 사회구조로는 절대로 개인 사업해서는
          돈벌기 힘들겁니다
          젊은 양반들
          정신 똑바로 차리세요
          대기업 공기업 공무원 금융업 의사 교사 동등
          직업꾼 아니면 인생 종치는 사회 되기전에
          정신들 차리세요
          개인 사업은 직원이 필요치않는 아이템
          찾으세요들신고 | 삭제

          • 장한국 2019-11-26 15:06:02

            거제시 평균연령이 38세라 시민의 논높이에 맞는 정책이나 공약등이 많으면 좋겠습니다.
            청년들이 정치에 관심을 가져야 세상이 바귄다고 봅니다. 보기가 좋아요신고 | 삭제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