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거제시, 지방투자촉진보조금 117억 원 확보

기사승인 2019.12.02  11:32:22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거제시는 지난 26일 산업통상자원부의 '지방자치단체의 지방투자기업 유치에 대한 국가의 재정자금 지원 기준'에 따른 지방투자촉진보조금 국·도비 117억 원을 확보했다.

시는 이번 확보된 국도비에 시 부담금을 포함한 133억 원을 지역 내 조선기자재 기업에 지원한다. 이 기업은 총 392억 원을 신규 투자해 신규상시고용 199명 채용을 추진한다.

이 보조금은 국가의 균형발전을 위해 수도권 기업의 이전, 신·증설 기업에 지원하는 것으로 지방투자 촉진을 위해 투자금액의 일부를 정부와 지자체가 보조지원 하는 제도다.

올 해 거제시는 조선업 위기에 따라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으로 2021년 5월까지 연장 지정됨에 따른 추가 지원비율 24%에 고용인센티브 10%를 포함해 투자금액의 34%의 설비보조금을 지원 받게 됐다.

업체의 투자내용은 최근 조선수주 물량이 조금씩 증가함에 따라 선박의 대형화와 고부가가치선 수요증대에 따라 선박건조공법 변화에 발맞춘 제조역량 확보를 위한 인프라 투자이다.

지방투자촉진보조금의 신·증설 투자기업 지원조건은 △국내연속 3년 이상 영위 △기존 사업장 상시고용인원 10인 이상 △투자사업장 업종이 주력산업,지역집중유치업종 △투자금액이 10억이상 △상시고용인원 10명 이상 등 자격 조건에 부합할 경우 보조금 신청을 할 수 있다.

이번 신청은 지자체가 실시하는 사업 타당성 평가, 경상남도 심사, 최종 산업통상자원부 지방투자촉진보조금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11월26일 최종 확정 됐다.

보조금 교부는 1차로 사업 착공시에 70%를 교부하며, 사업 완료시에 30%를 교부 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지원을 시작으로 침체된 지역경기 회복을 위해 기업이 투자를 확대해 상시 고용인원을 많이 유발 할 수 있도록 업체 발굴에 적극 노력하고, 관외기업을 관내로 유치해 투자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인센티브 지원책을 내용으로 한 조례개정 등을 추진하고 있다"고 했다.

거제타임즈 geoje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