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무소속 김해연 후보 제일 먼저 본후보 등록

기사승인 2020.03.26  12:06:11

공유
default_news_ad1

   
 
무소속 김해연후보가 4.15총선 거제시 국회의원 예비후보중 제일 먼저 본후보 등록을 마쳤다.

26일 오전 9시 거제시 선관위에 본 후보 등록을 마친 김 후보는 지지자들과 함께 본인의 슬로건 '조선소가 살아야 거제가 산다'는 구호를 외치며 필승을 다짐했다.

김 후보는 "거제경제는 조선경제다. 조선소를 살리지 못하면 거제 경제는 폭망한다. 따라서 대우조선 불공정 매각은 어떤 일이 있어도 막아야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제껏 조선인이 거제의 주역으로 역할 해 본 적이 한 번도 없다. 거제경제의 80%를 담당하는 조선노동자를 국회로 보내야 조선노동자의 권익을 대변할 수 있다"면서 "민주당과 통합당의 정당정책은 대우.삼성조선등 조선 노동자 권익에 관심이 없다"고 비판하며 1,2당 후보들에게 각을 세웠다.

등록을 마친 김 후보는 본인의 핵심 4대 공약을 발표했다. △대우조선 불공정매각 저지(경제)△거가대교 통행료인하(관광)△비정규직 차별제도 철폐△‘출산장려금 1000만원 지원’(미래)를 공표하면서 국회에 들어가면 제일먼저 ‘조선산업육성 지원법’을 발의하겠다고 약속했다.

거제타임즈 geoje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