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거제시, 코로나19 확진자 전원 완치 판정

기사승인 2020.04.02  21:08:57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거제시는 코로나19 확진자 중 3번 확진자가 4월 1일 완치돼 퇴원함에 따라 관내 확진자 전원이 완치 판정을 받게 됐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2월 23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후 지난달 11일까지 총 6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첫 발생자로부터 전원 확진 판정시까지는 모두 38일이 소요됐다.

시는 이 3번 확진자 발생 시기에 언론 브리핑과 동선공개의 과정에서 다소 사실 확인의 오인이 있었다고 전했다.

3번 확진자의 동선 중 2월 24일 월요일 출근 시간은 09:30분이 아닌 09:00로, 퇴근 시간은 13:30분이 아닌 15:00로 수정 조치했으며, 해당 시간의 오차 이유는 상세역학조사 결과 CCTV 기능상의 오류로 확인됐다.

또한 언론 브리핑 시 접촉자로 알려진 '지인'을 일부 언론사에서 동거인으로 표기한 것은 사실이 아니며, 기자와의 질의답변 과정에서 지인을 동거인으로 언급한 것은 사실관계를 오인한 부적절한 표현이라고 밝혔다.

반명국 보건과장은 "동선 공개라는 공익과 확진자 사전 예방이라는 시급성의 필요에 따라 사실관계에 대한 정확성을 기하지 못한 점에 대해 송구한 마음을 전한다"면서 "사생활 보호라는 개인의 인권을 소홀히 한 것은 반드시 개선되어야 할 것이며 향후에는 질병관리본부 가이드라인을 더욱 충실히 준수할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거제타임즈 geoje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