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경남교육청-경남선거관리위원회, 업무협약

기사승인 2020.07.08  17:17:53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8일 오전 도교육청 중회의실에서 경남선거관리위원회와 '미래유권자인 학생 및 청소년의 참정권교육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학생 및 청소년의 참정권교육을 위한 인적·물적 자원 활용 및 정보 공유 △교원 연수, 교육 자료, 프로그램 개발 및 검토 △미래유권자의 정치문해력과 민주시민의식 함양을 위한 지속가능한 교육 협력 사업 등 주요 업무 분야에 대해 상호 협력키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지난 1월 공직선거법 개정으로 4.15 국회의원선거부터 18세 학생 및 청소년에게 선거권이 부여됨에 따라 보다 체계적이고 내실 있는 참정권교육을 위한 로드맵을 그려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도교육청은 경남도교육청교육연구정보원을 통해 21대 총선 이후 고등학교 1~3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참정권교육에 대한 학생 의견 조사를 실시했으며, 이날 연구 결과를 도선관위과 함께 공유하는 자리도 마련했다.

의견 조사 결과 경남지역 학생 유권자의 투표율은 70.11%로 전국 투표율 66.2%, 경남 지역 투표율 67.8%보다 높은 수치로 선거 등 참정권에 대한 새내기 유권자의 높은 관심과 참여를 확인할 수 있었다.

반면 선거에서 겪는 어려움으로 '후보자 및 정당에 대한 정보 부족', '공약에 대해 이해하거나 비교하는 것이 어려웠다' 등의 의견이 높게 나와 올바른 정치정보의 제공과 함께 참정권교육을 통한 정치문해력 향상이 시급한 과제로 나타났다.

박종훈 교육감은 "미래 사회의 주역이 될 우리 아이들에게 올바른 정치문해력을 기르는 교육을 위해서는 한국판 '보이텔스바흐 합의'가 필요하다"며 "민주시민교육과 유권자교육을 담당하는 양 기관의 협력을 더욱 돈독히 해 학생들의 요구에 부응하는 참정권교육을 실현하자"고 당부했다.

신영식 경남도선거관리위원회 상임위원은 "학생과 청소년에게 올바른 민주시민의식을 함양하는 교육환경 구축과 확대를 위한 주춧돌이 만들어졌다"면서 "양 기관이 힘을 합쳐 경남지역의 성숙한 민주정치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거제타임즈 geoje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