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올해도 거제형 청년일자리 창출모델 사업은 계속된다

기사승인 2021.01.22  14:03:34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거제시는 지난 21일 대우조선해양(주), 삼성중공업(주)와 2021년도 거제형 청년일자리 창출모델 사업 추진을 위한 실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는 2018년 11월에 체결한 최초 협약에 기반해 2021년도에도 거제형 청년일자리 창출모델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고자 기관의 실무담당 부서장이 참석했다.

거제형 청년일자리 창출모델사업은 양대 조선소 훈련기관 입소생에게 고용노동부 훈련수당과 시비로 지원하는 훈련장려금을 매칭해 월 기준 100만원을 지원하는 제도로 2019년부터 시행해 오고 있다.

이 사업을 통해 양대 조선소 훈련기관 수료생 1,037명 중 934명이 취업에 성공해 조선경기 불황속 신규인력 확보에 크게 기여함은 물론 거제시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밑거름이 되고 있고 있다.

시 관계자는 "우수한 조선기술인력 양성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올해에도 시비 644백만원을 예산에 편성해 놓은 상황이다"면서 "양대 조선소의 연이은 수주 낭보에 맞춰 기술교육이 잘 이뤄 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조선소 관계자는 "힘든 시기 거제시의 훈련장려금 지원을 통해 교육생 모집이 한층 수월해졌다"면서 "안정적인 교육환경 조성으로 조선인력 수급에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거제타임즈 geoje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