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통영해경, 거제 화도 인근 해상 폐양식장 충돌 어선 구조

기사승인 2021.02.21  13:24:38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통영해양경찰서(서장 양종타)는 19일 오전 10시 41분 거제시 화도 서방 약 600m(0.3해리) 해상에서 폐양식장에 충돌한 선박 A호(1.13톤, 연안통발, 통영선적, 승선원 2명)를 구조했다고 밝혔다.

A호가 항해 중 폐양식장을 발견하지 못하고 충돌해 선장 B씨(66)가 112 경유, 통영해경으로 신고한 것이다.

통영해경은 통영파출소 연안구조정, 경비정, 통영구조대를 즉시 보내 승선원을 연안구조정에 옮겨 태워 전원(2명) 구조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사고선박은 충돌 후 30도 가량 기울어진 상태로 양식장에 얹혀 있었으나 통영구조대가 신속히 폐양식장으로부터 이탈시켜 견유항으로 자력 입항했다.

해경 관계자는 "A호 선장 음주측정결과 이상 없으며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거제타임즈 geoje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