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거제시, 제102주년 3·1절 기념 거제출신 독립유공자 소개

기사승인 2021.02.25  15:57:21

공유
default_news_ad1

   
▲ 데니태극기(등록문화재382호) 국내에서 가장 오래된 태극기
거제시는 제102주년을 맞은 3·1절을 기념해 거제 출신 독립유공자 31명의 역사와 공적을 소개했다.

현재 거제 출신 독립유공자는 31명으로 1990년부터 2012년까지 13명이 등록되어 있었고, 지난해 국가보훈처에 거제출신 독립유공자 42명의 추서를 신청해 18명이 추가 포상자로 결정되는 성과가 있었다.

운동계열별로 살펴보면, 3.1운동이 17명, 학생운동이 1명, 국내항일 7명, 해외항일이 6명으로 3.1 운동으로 헌신하신 독립유공자가 과반 이상을 이루고 있었다.

그 중 3.1절을 맞아, 거제 출신 3.1운동 독립유공자의 명단을 살펴보면, 연초면 권오진, 아양동 이인수, 이주근, 윤사인, 이중수, 김민호, 최호문, 이태수, 옥포동 주종찬, 김기두, 반성률, 김사룡, 옥찬영, 강판진, 도병두, 이화병, 김선주 선생이다.

관내 독립유공자의 행적을 살펴보면 1919년에 펼쳐진 3.1 운동을 이어받아거제군 아양리, 옥포리 등 장터에서 독립만세시위를 주도해 민중의 참여를 유도하고, 자택에서 독립만세 격문, 깃발을 제작하는 등 전방위로 독립투쟁을 위해 힘썼다.

시는 독립유공자의 추가 발굴을 위해 지속적으로 공훈 자료를 수집 하는 등 다각도로 노력하고 있으며, 독립유공자의 보훈 복지를 위해 의료비 지원, 보훈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거제타임즈 geoje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