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거제시, '국민지원금' 대상 제외 시민에게도 모두 지급한다

기사승인 2021.10.06  11:39:58

공유
default_news_ad1

거제시, 상생 국민지원금 100% 지급…2만 3천 명에 25만 원
60억 투입.. 정부 지원금 제외 시민에 1인 당 25만원 지원 '도내 최초' 
지역 내 소비촉진 위한 거제사랑카드…11월 15일부터 지급

거제시가 정부의 국민지원금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 모든 시민들에게 자체예산을 들여 모두 지급키로 결정했다.

변광룡 거제시장은 6일 오전 브리핑을 통해 지원대상 제외 2만 3천여 명의 거제시민에게 자체 예산 60억을 투입해 '거제형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 변광룡 거제시장은 6일 오전 브리핑을 통해 지원대상 제외 2만 3천여 명의 거제시민에게 자체 예산 60억을 투입해 '거제형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이는 경남도내에서는 최초다.

변광용 시장은 "정부의 국민지원금 지급 기준의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대상에서 제외된 시민들의 상대적 박탈감 위로와 시민 통합 차원에서 '거제형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국민지원금이 코로나19 장기화로 피해를 입은 국민들에 대한 위로와 사회적 통합에 그 목적이 있는 만큼, 지급에 차별을 두어서는 안 된다는 것이 시의 판단이다.

시는 이에 따라 정부의 국민지원금 대상에서 제외된 9.8%의 거제시민에게 1인당 25만 원을 지원한다. 신청인은 2021년 6월 30일 기준 거제시에 주소를 둔 시민이어야 하며, 외국인의 경우에는 국민지원금과 동일하게 지원에서 제외된다.

지원 대상은 23,713명으로 총 소요 예산은 약 60억 원으로 추정된다.

지급 시기는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지급과 이의신청이 완료되는 11월 15일부터다. 시는 신속한 지급과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지급수단을 지역 선불카드로 한정하고, 현역병, 장기입원 환자 등 사용기한 내 카드 사용이 불가한 예외적인 경우에 대해서만 지류형 거제사랑상품권을 지급하도록 할 방침이다.

거제형 재난지원금은 거제사랑상품권 가맹점에서 신용카드나 체크카드처럼 결제가 가능하며, 사용기간은 신청시기와 내년 설 연휴를 감안해 2022년 1월 31일까지로 정했다.

변 시장은 "이번 거제형 지원금이 코로나19 극복 과정에서 시민 여러분의 헌신에 대한 작은 보답이자, 따뜻한 위로가 되길 바라며, 지역 내 소비촉진을 통한 소상공인 매출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정부의 국민지원금은 건강보험료를 기준으로 지급대상을 선별하는 방식으로, 재산 없이 근로소득만 높은 맞벌이 가정이나, 가구 수가 적은 1인 또는 2인 세대 등이 대상에서 제외되는 사례가 발생했다. 거제시에는 지난 2일 기준, 2,351건의 이의신청이 접수됐다.

박현준 zzz01230@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시민 2021-10-07 16:20:08

    도내 우리시만 지급하는 의도가 뭔가
    억대 수입자들에게 지원은 포풀리즘이다
    주민숙원사업에 투입하라신고 | 삭제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