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거제식물원, '빅토리아 수련' 개화…밤손님 이어져

기사승인 2022.09.25  12:28:23

공유
default_news_ad1
   
▲ 거제식물원 빅토리아 수련 개화

거제시 농업기술센터(소장 정거룡)는 최근 거제식물원 생태수생연못에 빅토 리아 수련이 개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빅토리아 수련은 '빅토리아 아마조니카'와 '빅토리아 크루지아나' 등 총 2종이 있으며, 거제식물원은 작년에 '빅토리아 아마조니카'를 처음 식재한 후 올해 추가로 '빅토리아 크루지아나'를 식재·전시하고 있다.

빅토리아 수련은 3일이라는 짧은 기간동안만 꽃을 피우는 특성이 있다. 첫째 날 하얀색으로 개화해 다음 날 점차 진홍색으로 물든 후 삼일째 되는 날에는 꽃 전체가 물 속으로 가라앉는다.

밤에 피는 꽃의 특성상 '밤의 여왕'이라고도 불리며, 아름다운 꽃의 자태를 프레임에 담기 위해 사진작가들이 늦은 밤까지 발걸음을 이어가고 있다고 한다.

김영미 농업관광과장은 "거제식물원 생태연못은 13종 20품종의 수생식물들이 관광객들을 맞이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더욱 다양하고 볼거리 가득한 식물들을 보전·전시하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거제타임즈 geoje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