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화재 피해 거제시민, 생활 지원 받는다

기사승인 2024.02.29  18:16:23

공유
default_news_ad1

- 김선민 의원 발의 '거제시 화재피해주민 지원 조례' 통과

   
▲ 거제시의회 김선민 의원

거제시에서 발생한 화재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이 생활 안정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최근 거제시의회 김선민 의원(국민의힘‧의회운영위원장)이 발의한 '거제시 화재피해주민 지원에 관한 조례'가 지난 23일 거제시의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로써 단독 및 공동주택 등에서 발생한 화재로 피해를 입은 거제시민은 임시거처, 긴급 생활용품 등 조속한 생활 안정을 위한 필요한 사항에 대해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김선민 의원은 "이번 조례 제정으로 기존의 법과 거제시 조례로 지원받을 수 없는 화재 피해 사각지대에 놓인 주민들께서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면서 "사회재난으로 인정되어야 지원받을 수 있는 그동안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 의원은 최근 관내 공동주택에서 잇따라 발생한 화재 사고 현장에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의 고충을 현장에서 파악하고 통계 자료를 수집하는 등 실효적인 조례 제정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했다.

특히, 대부분의 지자체에서는 임시거처 지원 기간이 최대 7일인데 비해 이번 거제시 조례는 최대 14일간 지원할 수 있도록 규정함에 따라 예상치 못한 화재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의 심리를 세심하게 반영했다는 평가다.

   
 

 

거제타임즈 geoje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