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삼성중공업, 우리사주 완판…1.2조원 유상증자 '靑'신호

기사승인 2021.10.01  10:44:17

공유
default_news_ad1

5,000만주 배정에 5,871만주 신청, 17% 초과 청약
시황회복, 실적 개선 가능성 高...구주주 청약 성공 기대

삼성중공업 임직원에게 배정된 우리사주가 완판되면서 1.2조원 규모의 유상증자에 청신호가 켜졌다.

삼성중공업은 우리사주조합 조합원(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우리사주 사전 청약률이 117%에 달했다고 1일 밝혔다.

   
▲ 삼성중공업
삼성중공업은 유상증자 물량 2억 5천만주 중 관계법령에 따라 발행 주식의 20%인 5,000만주를 우리사주조합에 우선 배정했다.

삼성중공업 우리사주조합은 조합원을 대상으로 9월 27일부터 9월 30일까지 청약을 접수한 결과, 9,679명의 약 93%인 9,008명이 신청했으며 개인별 추가 청약분을 포함한 청약 신청 주식수는 조합에 배정된 5,000만주를 17% 초과한 5,871만주로 집계됐다.

삼성중공업 우리사주조합은 변동사항 등을 최종 확인한 뒤 개인별 주식수를 확정하고, 주식대금 납입 등의 절차를 거쳐 10월 28일 삼성중공업에 우리사주 청약을 하게된다.

임직원들이 참여한 우리사주 사전 청약이 흥행에 성공한 것은 9월 14일 결정된 1차 발행가액 5,130원 대비 현재 주가수준이 가격 메리트가 있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이며, 이에 따라 향후 예정된 구주주 청약에 대한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우리사주조합 초과 청약은 친환경 선박을 중심으로 한 조선시황 회복에 대한 확신과 실적개선 기대감이 반영된 것"이라며 "이후 구주주 청약에도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중공업은 10월 25일 유상증자 신주 발행가액을 확정하며 △10월 28일~29일 구주주 청약 △11월 2~3일 실권주 일반공모를 거쳐 11월 19일 신주가 상장될 예정이다.

거제타임즈 geoje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