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거제 '숲소리공원' 새끼양 5마리 탄생

기사승인 2023.02.05  10:46:20

공유
default_news_ad1

거제시농업기술센터(소장 강윤복)는 숲소리공원에서 1월 한달동안 새끼양 5마리가 탄생하는 경사가 있었다고 밝혔다.

거제면 서상에 있는 약17ha 부지의 숲소리공원은 아이들과 함께 쉬어가며 즐길 수 있는 공간이라 해마다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는 명소다.

어린 자녀를 포함한 가족단위 방문객이 많으며, 호젓한 숲속 데크로드에 다이나믹을 더한 도토리놀이터, 계곡의 청아한 물소리, 새소리와 함께 푸른 초지 위 양떼목장의 목가적 풍경이 압권이다. 여기에 카페with숲에서 음료와 함께 고즈넉한 분위기를 덤으로 즐길 수 있다.

숲속 산책로만 걸어도 충분히 좋지만, 즐길거리로는 2천원으로 사료를 구입해서 직접 먹이를 줄 수 있는 양, 토끼 먹이체험이 특히 인기다.

양몰이 개로 유명한 보더콜리도 분양받아 동물가족으로 합류했다.

2023년에는 약1km 가량의 숲속 모노레일이 설치될 계획으로 있어 숲소리공원은 한층 더 풍요로워질 계획이다.

숲소리공원은 입장료가 없으며 설,추석,월요일은 휴장이고 09:00~18:00(입장은 17:00)까지 운영되고 있다.

   
 

 

거제타임즈 geojetimes@hanmail.net

<저작권자 © 거제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